신아속보
한여름의 오싹함… 보령 냉풍욕장 오늘 개장
한여름의 오싹함… 보령 냉풍욕장 오늘 개장
  • 박상진 기자
  • 승인 2018.06.18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류현상으로 한여름 밖의 온도와 10~20℃ 차이
보령 냉풍욕장 내부 모습. (사진=보령시)
보령 냉풍욕장 내부 모습. (사진=보령시)

지하 수백 미터에 달하는 폐광에서 더운 공기가 위로 올라가고, 차가운 공기는 아래로 내려가는 대류현상으로 인해 한여름의 오싹함을 선사하는 충남 보령 청라 냉풍욕장이 19일 개장한다.

18일 보령시에 따르면 보령 냉풍욕장은 내부와 외부의 온도가 비슷한 봄과 가을에는 별다른 차이를 못 느끼지만, 지중온도가 연중 10∼15℃로 거의 항온이므로 여름이 되면 밖의 온도와 10~20℃까지 차이가 나게 된다.

이러한 원리로 이글거리는 폭염에도 항상 13도 정도를 유지해 밖이 더울수록 안은 더 추위를 느끼기 때문에 매년 10만명 이상이 찾는 명소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숨이 턱턱 막힐 만큼 더워지면 냉풍욕장에서는 그만큼 더 오싹해진다. 이런 이유로 냉풍욕장은 대천해수욕장과 함께 여름의 명물 관광지로 보령을 찾는 관광객이면 꼭 들러보고 싶은 명소가 됐다.

냉풍욕장 인근에는 특산품 판매점도 운영한다. 머드화장품은 물론, 폐광에서 나오는 찬바람을 이용해 재배한 신선하고 맛있는 양송이 버섯, 냉풍삼 등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보령냉풍욕장은 보령 시내에서 36번 국도를 타고 청양·대전 방면으로 이동하다가 청천저수지 상류에 위치한 청보초등학교 앞 삼거리에서 우회전해 2km 정도 올라가면 쉽게 찾을 수 있다.

한편, 개장식은 오는 22일 주민 및 관광객, 품목별 연구회원 등 150여 명이 참석예정인 가운데 청라주민센터 난타팀 축하공연과 개장식, 초청 공연으로 진행하며, 보령머드축제 글로벌푸드존 음식 시연회, 냉풍삼 판매부스 등도 연계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