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테니스 황제' 페더러, 다시 세계 랭킹 1위 자리 오른다
'테니스 황제' 페더러, 다시 세계 랭킹 1위 자리 오른다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6.17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 (사진=AP/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 (사진=AP/연합뉴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2위·스위스)가 다시 세계 랭킹 1위 자리에 오른다.

페더러는 16일(현지시간) 독일 슈투트가르트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메르세데스컵(총상금 65만6015 유로) 대회 6일째 단식 4강전에서 닉 키리오스(24위·호주)를 2-1(6-7<2-7> 6-2 7-6<7-5>)로 꺾었다.

페더러는 이날 승리로 17일 결승전 결과와 관계없이 18일 발표되는 순위에서 라파엘 나달(1위·스페인)을 제치고 다시 세계 1위 자리에 앉는다. 그가 세계 1위 자리에 앉는 건 지난달 14일 이후 약 한 달 만이다.

1981년생인 페더러는 지난 2012년 11월 이후 5년 3개월 만인 올해 2월 세계 1위에 오르며, 역대 최고령 세계 1위 기록(36세 6개월)을 세운 바 있다.

따라서 18일에 다시 세계 1위가 되면 자연스럽게 최고령 세계 1위 기록(36세 10개월)의 역사를 새로 쓰게 된다.

페더러는 경기를 마친 후 인터뷰에서 "다시 세계 1위가 돼서 기쁘지만, 3개월 공백기가 있었기 때문에 잔디 코트 적응이 더 필요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