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서울시, '공연기획·MICE' 맞춤교육…청년여성 100명 취업 지원
서울시, '공연기획·MICE' 맞춤교육…청년여성 100명 취업 지원
  • 이동희 기자
  • 승인 2018.06.13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 교육부터 기업 실습까지 '원스톱' 진행…이달부터 9월 사이
서울시여성개발능력개발원 홈페이지 화면 캡처.
서울시여성개발능력개발원 홈페이지 화면 캡처.

서울시가 청년 여성 100명을 마이스(MICE·기업회의 포상관광 국제회의 전시회 관련 산업), 스마트 콘텐츠, 공연기획 등 분야 전문가로 양성하고 일자리를 지원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취업을 희망하는 서울 거주 만18~39세 여성을 위해 이러한 내용을 골자로 한 '청년여성 원·더·풀(원하는 더좋은 일자리 풀) 캠프'를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이 주관하는 이 캠프는 취업교육부터 취업컨설팅, 3개월간의 기업실습까지 원스톱으로 진행된다.

먼저 취업교육은 이달부터 9월 사이에 △송파 영 마이스(Young MICE) 아카데미 과정 25명 △스마트 콘텐츠 크리에이터 과정 25명 △클라우드 기반 구글독스 활용·ERP 회계 전문가 양성 과정 35명 △공연기획자 양성 과정 20명 등 4개 분야로 나뉘어 실시된다.

시는 교육 수료자를 대상으로 과정별 컨설팅 프로그램을 제공해 실질적인 취업 연계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어 전일제 인턴 형태의 기업실습을 3개월간 진행하며, 지원 기업에는 실습 기간 매월 60만원씩의 지원금을 제공할 계획이다. 

참여를 원하는 청년 여성은 강동과 서초, 송파 등 여성인력개발센터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서류전형과 면접을 통해 최종 선발될 예정이며, 한부모가족 등 취업 취약계층은 우대된다.

청년여성 '원·더·풀 캠프' 직업훈련 운영기관 및 직업교육 과정.(자료=서울시)
청년여성 '원·더·풀 캠프' 직업훈련 운영기관 및 직업교육 과정.(자료=서울시)

[신아일보] 이동희 기자 nic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