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16일 합류…카타르전 불참
박지성, 16일 합류…카타르전 불참
  • 신아일보
  • 승인 2008.11.10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0 남아공 월드컵 예선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월드컵축구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3차전인 사우디아라비아와 원정을 앞둔 허정무호의 해외파 5명이 카타르와 평가전(한국시간 15일 오전 1시)이 끝난 뒤 대표팀에 합류한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거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뛰는 이영표(31.보루시아 도르트문트)는 현지 시간으로 16일 밤 카타르 도하에 도착해 선수들과 함께 다음 날 결전의 장소인 사우디 리야드로 이동한다.

프랑스리그에 안착한 박주영(23.AS모나코)과 `러시아 듀오’ 김동진(26.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 오범석(24.사마라FC)은 각각 17일 리야드에서 대표팀에 합류한다.

이에 따라 허정무 감독은 대표팀 25명 중 해외파 5명 없이 국내 K-리거 20명으로만 사우디와 최종예선 모의고사인 카타르와 평가전을 치른다.

대한축구협회는 해당 선수 소속팀에 대표팀 조기 합류 가능성을 타진했으나 정규리그 경기 일정을 이유로 난색을 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제축구연맹(FIFA)의 정규 A매치 차출 규정에 따라 경기 48시간 전에 대표팀 소집이 가능하기 때문에 해당 구단은 사우디전(20일 오전 1시35분) 이틀 전에 풀어주면 된다.

대표팀 주장인 박지성은 15일 자정 스토크시티와 정규리그 12라운드가 예정돼 있어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의 출격 명령을 기다린다.

또 이영표는 15일 저녁 프랑크푸르트와 홈경기가 잡혀 있고 박주영도 16일 자정 렌느와 원정경기에 출전할 예정이다 해외파 5명은 사우디와 최종예선을 마치고 소속팀으로 돌아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