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文대통령, 오늘 하루 연가… "특검 지명은 차질 없어"
文대통령, 오늘 하루 연가… "특검 지명은 차질 없어"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6.07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여름휴가 때 진해 해군사관학교 내 거북선 모형 함을 방문하러 가던 중 만난 해군사관생도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쳥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여름휴가 때 진해 해군사관학교 내 거북선 모형 함을 방문하러 가던 중 만난 해군사관생도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쳥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7일 하루 연가를 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지방에서 휴식을 취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 청와대 관계자는 "장소는 비공개"라며 "양산 자택은 아니다"고 말했다.

그는 또 "비록 휴가 중이나 7일까지 기한인 특검 지명은 차질 없이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의 올해 연차 휴가는 이번이 두 번째다.

문 대통령은 지난 2월27일 평창동계올림픽과 정상회담 등의 일정을 소화하느라 휴식이 필요하다는 건의에 따라 하루 관저에 머물며 휴식을 취했다.

이날까지 2일의 연가를 사용하면서 문 대통령의 올해 연가는 19일이 남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