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현대차, 대형트럭 대상 ‘H-비즈니스 케어’ 실시
현대차, 대형트럭 대상 ‘H-비즈니스 케어’ 실시
  • 이정욱 기자
  • 승인 2018.06.03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연될 경우 최대 150만원 보상지원
(사진=현대차)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가 보증수리를 받기 위해 입고된 대형 트럭의 수리가 늦어질 경우 보상해주는 'H-비즈니스 케어'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달 1일 이후 출고된 '뉴 타워트럭'과 '엑시언트' 등 대형 트럭 2종을 대상으로, 이달 1일부터 운영된다.

출고 후 1년 내에 보증수리를 받기 위해 상용 블루핸즈(현대차 수리점)에 입고한 차량에 대해 소요 기간을 산정해 기간 내 수리 완료를 보장한다. 이를 초과하면 경과된 일자에 따라 10만원에서 최대 150만원까지 보상해주는 프로그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상용차 고객들의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차량 수리로 인한 고객의 손실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