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중 TV시청, 커브길 주의력 떨어져
운전중 TV시청, 커브길 주의력 떨어져
  • 성대성
  • 승인 2008.11.05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즘 지상파 DMB 상용화와 더불어 네비게이션 보급이 확대되면서 운전중 TV를 시청하는 운전자가 많다.

하지만 안전 운행에 위험요소가 되고 있는 운전중 TV 시청은 음주 상태에서 운전하는 것과 비슷해 운전에 집중을 하지 못한다.

특히 나들이객이 많은 행락철에 운전자들이 위험하다는 생각이 들기 보다는 아무 꺼리낌없이 운전하면서, 신호를 대기하면서 야구등 TV시청에 열중한다.

외근업무중 운전자 상대로 홍보하고 있지만 진작 반응은 냉담하다.

하지만 아무리 운전실력이 좋더하더라도 시선이 TV 쪽으로 계속 쏠리게 되면 자연스레 운전이 소홀해지면서 집중을 못해 전방 주시를 게을리 해 사고 위험성이 더 높게 된다.

최근 이러한 원인으로 인해 커브길, 내리막길 등에서 차량이 이탈하는 사고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

관계 법령에는 휴대전화를 운전중 사용하다 적발되면 범칙금과 함께 벌점 15점이 부과되지만, 운전중 TV 시청에 대해서는 현재 단속 규정이 전혀 없다.

휴대전화 사용처럼 안전운전를 방해하는 운전중 시청 행위에 대해서도 사고예방 차원에서라도 관련 법규의 신설이 필요하다.

운전자 스스로 안전운전에 대한 경각심과 함께 운전중 TV 시청이 도로에서는 사고 위험을 야기하는 원인이 되고, 남에게도 피해를 줄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 운전중에는 절대 TV를 시청하지 않는 성숙된 모습을 보여 주었으면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