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야3당, '특검·추경' 21일 본회의서 처리키로
야3당, '특검·추경' 21일 본회의서 처리키로
  • 이동희 기자
  • 승인 2018.05.19 2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재현 소위원장을 비롯한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예산안조정소위원회 위원들이 지난 17일 국회에서 열린 소위원회에서 의견을 나누고 있는 모습.(사진=연합뉴스)
백재현 소위원장을 비롯한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예산안조정소위원회 위원들이 지난 17일 국회에서 열린 소위원회에서 의견을 나누고 있는 모습.(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등 야3당은 오는 21일 특검법안과 추가경정예산안 처리를 위한 본회의를 잠정 합의했다고 19일 밝혔다.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물리적으로 오늘 본회의 처리가 어려워졌다"면서 "교섭단체 대표들이 전화 회동을 통해 21일 오전 10시에 특검과 추경을 동시에 처리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김동철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와 이용주 평화당 원내수석부대표도 이같은 뜻을 밝힌 것으로 확인됐다.

당초 여야는 이날 오후 9시 본회의를 열어 특검법안과 추경안 등을 처리할 예정이었으나, 추경안을 심사 중인 예산결산특위가 파행되면서 이날 본회의는 무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