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통일부, 6·15 남북공동행사 TF구성… "내부 논의 중"
통일부, 6·15 남북공동행사 TF구성… "내부 논의 중"
  • 박영훈 기자
  • 승인 2018.05.17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27 판문점 선언에 명시된 6·15 남북공동행사를 위한 태스크포스(TF)가 구성됐다.

17일 통일부 당국자에 따르면 통일부는 얼마 남지 않은 6·15 공동행사를 위한 TF를 구성해 준비 작업에 돌입했다.

해당 TF는 통일부, 청와대, 국정원 등 관계부처로 꾸려졌다. 김창수 통일부 장관 정책보좌관이 이끌고 있으며 청와대와 통일부, 문화체육관광부 등 정부기관이 참여 중이다.

TF는 6·15 공동행사 장소와 시기, 당국자 참석 규모 등에 대한 내부 협의를 진행하고, 남북관계 발전을 모색하는 내용으로 행사 프로그램을 마련할 방침이다.

앞서 남북 정상은 판문점 선언에서 6·15 등 의의가 있는 날을 계기로 당국과 국회, 정당,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 등 각계각층이 참가하는 민족공동행사를 추진하기로 한 바 있다.

[신아일보] 박영훈 기자 yh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