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초등생 대상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 운영
남구, 초등생 대상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 운영
  • 김경홍 기자
  • 승인 2018.04.30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까지 11회 진행… ‘2018 생생문화재 사업’ 일환

인천시 남구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 ‘내가 조선의 관원이다!’ 운영을 시작했다고 30일 밝혔다.

‘2018 생생문화재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오는 6월까지 총 11회에 걸쳐 진행한다.

앞서 구는 지난해 12월 남부교육지원청 산하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문화재 활용 체험 프로그램 사전 수요조사를 통해 총 4개 학교 1100여명이 참여할 수 있는 사업을 기획했다.

사업에는 문학·연학·용현·송림초등학교 등이 신청, 4~6학년 학생이 일과 중 참여할 수 있도록 특별활동을 연계하고 있다.

프로그램은 조선시대 양반들의 보드게임이었던 ‘승경도 놀이’를 응용한 입체적 체험활동으로 지역 내 대표 문화유산인 인천도호부에 대해 배우게 된다.

또 관아와 객사에 대해 알아본 후 관직에 나아가기 위한 과거시험을 치르고 관직을 경험하면서 조선시대 문화와 지방행정기관을 이해하고 인천에서 수령을 역임한 인물들을 자연스럽게 알아가게 된다.

한편 첫 프로그램은인천도호부청사에서 문학초등학교 5학년 전체 145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신아일보] 남구/김경홍 기자 kh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