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정상회담] 靑 "오후 회담 마친 뒤 선언문 공동발표"
[남북정상회담] 靑 "오후 회담 마친 뒤 선언문 공동발표"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4.27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남북정상회담이 열린 27일 아침 경기 일산 킨텍스 메인프레스센터에서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정상회담 일정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018남북정상회담이 열린 27일 아침 경기 일산 킨텍스 메인프레스센터에서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정상회담 일정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18 남북정상회담' 오후 회담을 마친 뒤 선언문을 공동발표할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다.

김의겸 대변인은 이날 일산 킨텍스에 마련된 메인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열고 "오후 회담을 마친 뒤 서명식과 공동발표가 있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오후 4시30분 공동기념 식수가 있다"며 "이어 도보다리 산책과 오후 회담이 이어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후 회담 뒤 서명식과 공동발표가 있을 예정이며 직후에 만찬이 어어진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