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정상회담] 文대통령-김정은 '오전회담' 종료… 오찬은 각자
[남북정상회담] 文대통령-김정은 '오전회담' 종료… 오찬은 각자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4.27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7일 오전 경기도 파주시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열린 '2018 남북정상회담'앞서 기념촬영을 하며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7일 오전 경기도 파주시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열린 '2018 남북정상회담'앞서 기념촬영을 하며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7일 '2018 남북정상회담' 오전 회담이 종료됐다.

두 정상은 이날 오전 판문점 군사분계선에서 만나 공식환영식을 마친 뒤 평화의집 2층에서 회담을 진행했다.

오전 회담은 11시55분경 종료됐으며, 김 위원장은 차량을 이용해 북측으로 돌아갔다.

양 정상은 각자 오찬을 하고 휴식을 취한 뒤 김 위원장이 다시 남측 지역으로 넘어와 만난다.

두 정상은 오후에 식수·친교 산책 등을 한뒤 다시 평화의 집에서 오후 회담을 이어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