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정상회담] 두 정상 군사분계선 '첫 악수' 시청률 34.06%
[남북정상회담] 두 정상 군사분계선 '첫 악수' 시청률 34.06%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8.04.27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오전 시청광장에 설치된 대형스크린에 남북회담정상 생중계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7일 오전 시청광장에 설치된 대형스크린에 남북회담정상 생중계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역사적인 첫 만남 순간에 온 국민의 관심이 집중됐다.

실시간 시청률조사회사 ATAM는 27일 오전 9시29~30분 지상파 3사, 종편 4사, 보도채널 2사에서 생중계된 남북 정상의 첫 악수 순간 시청률이 34.06%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일 동 시간대 시청률 17.41% 대비 16.65%포인트 상승한 것이다.

채널별로는 KBS1 8.48%, MBC 7.53%, SBS 4.92%, JTBC 7.82%, TV조선 2.37%, MBN 1.23%, 채널A 0.17%, 연합뉴스TV 0.09%, YTN 1.45%로 각각 나타났다.

남북 정상은 이 악수를 시작으로 '2018 남북정상회담' 일정에 돌입했다. 김 위원장은 악수 후 직접 걸어 군사분계선을 넘어 월경했다.

북한 최고지도자가 남측 지역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양 정상은 국군의장대 공식사열 등 공식환영식을 거친 뒤 평화의 집에서 환담하고 오전 10시30분부터 2층 회담장에서 본격적인 정상회담에 돌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