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정상회담] 시민들도 성공 개최 기원… "비핵화 꼭 성공해요"
[남북정상회담] 시민들도 성공 개최 기원… "비핵화 꼭 성공해요"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8.04.27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남북정상회담 수행원들을 태운 차량이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를 지나 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남북정상회담 수행원들을 태운 차량이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를 지나 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27일 시민들도 성공적인 회담 개최를 기원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 6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판문점 정상회담을 위해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청와대를 출발했다.

이날 청와대 인근에서는 성공적인 회담을 기원하며 문 대통령을 배웅하는 시민단체들의 환송 행사가 열렸다.

재향군인회는 경복궁역 인근에서 태극기와 '정상회담, 비핵화 꼭 성공해요' 등이 적힌 피켓을 걸고 문 대통령을 환송하며 성공 개최를 기원했다.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회는 문 대통령이 지나갈 길목에서 '한반도 신(新) 경제지도, 개성공단 정상화로부터'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성공적으로 평화의 길을 열기를 기원했다.

이들은 본 문 대통령은 1분 만에 차를 세워 "고맙습니다"라고 인사를 건내기도 했다.

이에 시민들은 환한 미소와 함께 두 손을 모아 "힘내세요", "성공하십시오"를 잇따라 외치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이날 문 대통령은 오전 9시 30분께 군사분계선(MDL)에 걸쳐 있는 군사정전위원회 회의실인 T2와 T3 사이로 걸어서 월경하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