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남북정상회담] 文대통령, 판문점으로 출발… 시민들 응원에 "고맙습니다"
[남북정상회담] 文대통령, 판문점으로 출발… 시민들 응원에 "고맙습니다"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8.04.27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앞을 지나 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며 시민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앞을 지나 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며 시민들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판문점 정상회담을 위해 청와대를 출발했다.

감색 양복에 푸른 넥타이 차림의 문 대통령은 27일 오전 8시 전용 차량을 이용해 청와대를 출발해 판문점으로 향했다. 별도의 성명은 발표되지 않았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30분 군사분계선(MDL)에 걸쳐 있는 군사정전위원회 회의실인 T2와 T3 사이에서 김 위원장을 악수로 맞이할 예정이다.

남북 정상이 판문점 MDL 선상에서 조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북한 최고 지도자의 방남도 최초다.

두 정상은 국군의장대의 사열을 포함한 공식 환영식에 이어 회담이 열리는 평화의 집에 들어선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 6분 청와대 주변에 모여든 시민들을 보자 1분 만에 차를 세워 재향군인회 인사 등과 인사를 나눴다.

문 대통령은 "화이팅"을 연호하는 시민들에게 "고맙습니다"라고 말한 뒤 2분 만에 차에 탑승해 판문점으로 향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남북정상회담 수행원들을 태운 차량이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를 지나 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남북정상회담 수행원들을 태운 차량이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세종대로를 지나 회담이 열리는 판문점으로 향하고 있다.

[신아일보] 박선하 기자 sunha@shinailbo.co.kr
[사진=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