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휴가 나온 군 장병이 가장 듣기 싫은 말은?
휴가 나온 군 장병이 가장 듣기 싫은 말은?
  • 박영훈 기자
  • 승인 2018.04.25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아일보DB)
(사진=신아일보DB)

휴가를 나온 군 장병이 가장 듣기 싫은 말은 무엇일까.

국방부는 지난달 20일부터 이달 19일까지 1089명의 군 장병 대상을 대상으로 진행한 국방망(인트라넷) 설문조사 결과를 25일 발표했다.

설문에 따르면 '휴가 때 가장 듣기 싫은 말은?'이라는 질문에는 474명은 '또 나왔어? 언제 복귀해?'라고 응답했다.

군 장병들이 열심히 노력해 포상 휴가 등을 받아 병영 밖으로 나갔을 때 이 같은 지인들이 반응은 서운함을 느끼는 경우가 많았다.

휴가 때 군 장병이 듣기 싫은 말 2위는 '전역하고 뭐 할 거야? 군대에서 공부 좀 하니?'(135명)라는 말이었다.

이는 제대도 하지 않은 군 장병들에게 벌써부터 학업과 취업 스트레스를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언제 전역하니?'(113명), '요즘 군대 좋아져서 편하다며? 나 때는 말이야…"(81명), '후방이라 편하겠네'(53명) 등의 반응에 대해 군 장병들은 섭섭함을 느꼈다.

한편, 이번 조사 결과는 국방홍보원이 발행하는 국방일보에 실렸다. 국방일보는 군 복무 중인 장병의 소통 강화 차원에서 매월 다양한 주제를 설정해 설문조사를 하고 있다.

[신아일보] 박영훈 기자 yh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