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사드기지에 차량 10대 추가 통행… 주민과 충돌 없어
사드기지에 차량 10대 추가 통행… 주민과 충돌 없어
  • 박영훈 기자
  • 승인 2018.04.24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기기에 공사 근로자와 자재를 실은 차량 10대가 추가로 들어갔다.

국방부는 24일 오전 8시30분께 근로자를 태운 승용차 2대와 1t 자재 차량 4대, 한국군 물품 차량 4대 등 차량 10대를 경북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사드기지에 들여보냈다.

이에 주민 3명은 사드기지 입구 진밭교에서 항의했고, 주민 10명은 소성리 마을회관 앞에서 항의 시위를 벌였으나 경찰이 제지하면서 양측의 충돌은 발생하지 않았다.

이날 주민의 도로 차단을 막기 위해 1000여명의 인력을 투입했다.

한편, 소성리 사드철회성주주민대책위원회 등 6개 단체는 오는 26일 청와대를 찾아 항의집회를 실시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박영훈 기자 yh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