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전' 이해영 "김성령 캐스팅 하기 위해 캐릭터 성별 바꿔"
'독전' 이해영 "김성령 캐스팅 하기 위해 캐릭터 성별 바꿔"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4.19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독전'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배우 김성령)
(사진='독전'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배우 김성령)

 

'독전'의 이해영 감독이 배우 김성령을 캐스팅하기 위해 캐릭터 성별을 바꿨다고 밝혔다.

19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독전'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이해영 감독은 "이야기를 촉발시키는 역이기에 김성령이 스크린을 찢듯 나타났으면 했다. 강렬한 디자인을 원했다. 김성령을 많이 괴롭혔다"고 전했다.

이어 "원래 시나리오는 남성 캐릭터였다. 기존 장르의 클리셰를 답습하지 않으려다 보니 김성령을 떠올렸다. 워낙 팬이었기에 김성령이라면 첫 단추를 잘 꿰어줄 수 있겠다고 생각해서 시나리오 대공사를 했다"고 덧붙였다.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이야기를 다룬 범죄극이다. 내달 24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