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용인 ‘베트남 엑스포’서 460만 달러 수출 상담
용인 ‘베트남 엑스포’서 460만 달러 수출 상담
  • 김부귀 기자
  • 승인 2018.04.19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용인시는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베트남 하노이 국제전시장에서 열린 ‘2018 베트남 엑스포’에 유망 중소기업 7개사를 파견해 460만 달러의 수출 상담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는 23개국 500여개 업체가 참가해 기계, 전자, 가구, 의류, 식품, 음료 등 산업 및 생활전반에서 다양한 품목을 선보였다.

관내 기업으로 원적외선 의료용 전구를 선보인 재경전광산업(주)는 베트남 현지기업들의 큰 관심을 받으며 10만달러 상당의 계약을 체결하는 등 구체적인 상담성과를 거뒀다.

또 액정보호필름을 생산하는 코러스코리아도 베트남 현기기업에 독점공급 등의 조건으로 3만달러 상당의 1차 계약을 현장에서 성사시켰다.

시 관계자는 “수출 성장 잠재력이 풍부한 관내 기업들을 적극 발굴해 지속적으로 박람회와 수출상담회 등에 참가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