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국방부, '안전미흡 시설물' 70%이상 즉시 보수
국방부, '안전미흡 시설물' 70%이상 즉시 보수
  • 박영훈 기자
  • 승인 2018.04.19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가 안전이 미흡한 군 시설물에 70% 이상을 즉시 보수했다.

국방부는 지난 2월 초부터 이달 초순까지 전군 9만4000여 개 시설물에 대해 실시한 안전진단 결과, 1만9000여 개(20.7%) 시설에서 보완해야 할 사항을 식별했다고 19일 밝혔다.

군별로 보면 육군 1만7115곳, 해군(해병) 1131곳, 공군 786곳, 국방부 직할부대 436곳 등이다.

국방부는 안전진단에서 확인된 미흡한 군 시설물 중 71%에 해당하는 1만3985곳에 대해서는 건물과 옹벽 보수 등의 조처를 마쳤다.

나머지 5400여 곳에 대해서는 3개월 내 또는 중장기적으로 보완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 앞으로 군 화재안전 전문인력 양성과 소방·안전관리자 교육 확대, 군 병원 피난유도등 설치, 승강식 피난기 설치, 가연성 외장재 적용 등의 조처를 취할 방침이다.

한편, 국방부는 대책과 관련해 안전진단 결과를 장병들에게 우선 공개하고 다중이용 시설에 대한 결과를 국민에게 공개한다.

[신아일보] 박영훈 기자 yh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