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군립임대아파트 입주자 모집공고
단양군, 군립임대아파트 입주자 모집공고
  • 신재문 기자
  • 승인 2018.04.15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초 특별·일반… 39.78㎡형 등 총 188세대 규모
사진은 막바지 공사가 진행 중인 충북 단양군립임대아파트 모습. (사진=단양군)
사진은 막바지 공사가 진행 중인 충북 단양군립임대아파트 모습. (사진=단양군)

충북 단양군은 전국 처음으로 임대형 민간투자사업(BTL) 방식으로 짓고 있는 군립임대아파트의 입주자 선정을 위한 모집공고를 내달 초에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입주자 모집기준과 임대료 등 초안은 이미 검토가 끝났으나 국토교통부와 금융결제원 등 관계기관과의 협의가 최종적으로 남아 있다.

이 초안에 따르면 특별과 일반대상으로 나눠 공급한다.

특별공급대상은 입주공고일 현재 군에 주소를 둔 무주택자 중 다자녀, 신혼부부, 노부모 부양자, 기관 추천자, 생애최초 주택구입자 등으로 모집한다.

일반공급대상은 군에 주소를 둔 무주택자를 우선순위로 하고 충북도내 주소를 둔 무주택자를 차순위로 공급할 방침이며 입주 시 군으로 주소를 이전해야 한다.

임대료와 보증금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지만 인근 신축아파트 시세와 비교했을 때 비슷한 적정선에서 확정·공고할 방침이다.

단양읍 상진리 옛 군부대 터에 자리한 군립임대아파트는 내달 입주자 모집 공고를 마친 뒤 7월 준공과 8월 입주를 목표로 막바지 공사가 한창이다.

군립임대아파트는 민간사업자의 사업비 220억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1만3000㎡, 연면적 1만 6144㎡로 지난 2016년 착공했다. 39㎡형 80세대, 59㎡형 48세대, 78㎡형 60세대 등 총 188세대 규모의 군립임대아파트는 2개동(각각 14층, 20층)으로 구성했다.

군 관계자는 “군립임대아파트가 건립되면 주거인구 유입효과와 정주여건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남은 공사와 행정 절차가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