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기자수첩] '중심'없는 대입제도 개편, 책임감 없는 교육부
[기자수첩] '중심'없는 대입제도 개편, 책임감 없는 교육부
  • 박선하 기자
  • 승인 2018.04.12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 시절, 친구들 사이에서 팽이를 돌리며 노는 것이 유행일 때가 있었다. 조금만 중심을 못 잡으면 이리 저리 움직이다가 쓰러져 버리는 팽이 탓에 당시 시간 가는 줄도 모르고 친구들과 팽이 중심을 잡으며 놀았던 기억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