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충북도, 제50주년 예비군의 날 기념식 개최
충북도, 제50주년 예비군의 날 기념식 개최
  • 이훈균 기자
  • 승인 2018.04.0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충북도)
(사진=충북도)

충북도는 창설 제50주년 예비군의 날을 기념해 37사단장, 충북지방병무청장, 도내 예비군 지휘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6일 오전 10시 충북미래여성플라자 대강당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예비군 창설의 의의를 선양하고 예비군의 사명감과 자긍심을 고취시킴으로써 자주국방과 완벽한 지역 향토방위 결의를 다지고 범시민적 방위체제를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북한이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남북관계 개선과 함께 국제사회의 안정을 위해 적극적인 입장을 취하고 있지만 미사일 발사 실험과 핵실험에 대한 우려는 사라지지 않고 있고, 언제든 대남 무력도발을 감행 할 수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긴장의 끈을 놓으면 안된다"고 강조했다.

또 "지구상에 남아 있는 마지막 분단 지역으로 예측하기 어려운 대남도발로 인한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국가발전의 저해요소가 발생되지 않게 하기 위해서는 변함없이 튼튼한 안보 밖에 없으며, 안보에 있어서는 모두가 뜻을 하나로 모아야 할 것"을 당부했다.

그러면서 이 지사는 "지난해 충북이 통합방위 전국 최우수 지역으로 평가를 받으며 안전하고 행복한 도민 실현을 위한 기초를 튼튼히 하고 충북이 세계로 뻗어 나갈 수 있는 기반을 다지게 된 것은, 예비군들의 조국수호의 의지와 함께 지역 발전을 위해 헌신했기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