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靑, 朴 1심 선고에 "나라와 한 인생에 봐도 가슴 아픈 일"
靑, 朴 1심 선고에 "나라와 한 인생에 봐도 가슴 아픈 일"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4.06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자신 명의의 논평에서
"기억하지 않는 역사는 되풀이…잊지 않을 것"
(사진=신아일보DB)
(사진=신아일보DB)

청와대가 6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1심에서 징역 24년을 선고받은 것과 관련해 "나라 전체로 봐도 한 인생으로 봐도 가슴아픈 일"이라고 말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자신 명의의 논평에서 "기억하지 않는 역사는 되풀이된다고 한다. 오늘을 잊지 않겠다"고 이렇게 밝혔다.

이어 김 대변인은 "박 전 대통령에 대한 느낌은 다들 달랐을 것이자만, 오늘 모두의 가슴에는 메마르고 스산한 바람이 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세윤 부장판사)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등 혐의로 기소된 박 전 대통령에게 18개 혐의 중 16개를 유죄로 인정하고,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원을 선고했다.

[신아일보] 김가애 기자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