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홍성군 "봄 나들이철 식중독 조심하세요"
홍성군 "봄 나들이철 식중독 조심하세요"
  • 민형관 기자
  • 승인 2018.04.02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락·봄나물 채·섭취 각별한 주의 당부

충남 홍성군은 2일 봄 나들이철 식중독 예방을 위해 군민들에게 도시락과 봄나물 채취 및 섭취에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봄철에는 일교차가 크기 때문에 음식 보관온도에 유의해야 하는 계절이다. 특히 나들이용 도시락은 이동 중 상할 소지가 높기 때문에 더욱 조심해야 하며 음식물을 보관·운반할 때에는 반드시 아이스박스를 이용해야 하고, 실온에서는 2시간 이상 보관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

봄나들이 시 준비할 조리음식은 중심부까지 완전히 익혀야 하며, 밥과 반찬은 식혀서 다른 용기에 담는 것이 좋다. 그리고 김밥을 준비할 경우 밥은 식초, 매실액 등 양념과 섞어 충분히 식혀야 한다.

봄나물 채취 시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봄나물 채취 시, 독초를 식용나물로 오인을 해 식품사고가 발생할 소지가 있을 경우가 있으므로 안전하고 검증된 판매업체에서 구입하는 것이 좋다.

또한 생채로 먹는 달래, 돌나물, 참나물 등은 물에 담갔다가 흐르는 수돗물에 3회 이상 깨끗이 씻어 조리해야 한다. 특히 두릅, 다래순, 원추리순, 고사리 등은 끓는 물에 충분히 데쳐서 독성분을 제거 후 섭취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봄철 일교차가 커지며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아지는 만큼 꼼꼼한 안전관리와 철저한 개인위생관리를 당부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