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베트남·UAE 순방 마치고 귀국… 즉시 현안점검
文대통령, 베트남·UAE 순방 마치고 귀국… 즉시 현안점검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3.28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베트남과 아랍에미리트 순방을 마치고 서울공항에 도착한 뒤 영접나온 인사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베트남과 아랍에미리트 순방을 마치고 서울공항에 도착한 뒤 영접나온 인사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베트남·아랍에미리트(UAE) 순방에 나섰던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오전 귀국했다.

문 대통령은 귀국 즉시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으로부터 순방기간 국정상황을 보고받고 주요 현안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 외에 이 날은 특별한 일정 없이 관저에서 휴식을 취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지난 22일부터 5박7일간의 순방으로 적지 않은 성과를 남겼다는 평이 나온다.

무한한 성장잠재력으로 경제협력의 가치가 높은 동남아와 중동지역의 허브에서 한국 기업들의 진출로가 될 '안정적 교두보'를 확보했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외교 다변화와 외연 확대로 경제 영토를 넓히려는 문 대통령의 구상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