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지난날 너무 힘들었다"… 은퇴선언 후 잠적한 이태임
"지난날 너무 힘들었다"… 은퇴선언 후 잠적한 이태임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3.19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태임 SNS 캡처)
(사진=이태임 SNS 캡처)

소속사와 합의 없이 돌연 연예계 은퇴를 암시한 배우 이태임이 연락까지 투절돼 걱정을 사고 있다.

19일 오전 6시께 이태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실상 ‘은퇴’를 선언하는 글을 올렸다.

이태임은 “여러 생각과 고통 속에서 지난날 너무 힘들었다. 앞으로 평범한 삶을 살아가기로 결정했다”며 “그동안 사랑해주셨던 분들 잊지 않고 살아가겠다. 감사하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하지만 소속사는 당황스럽다는 입장이다. 이태임이 소속사와 1년 정도의 전속 계약 기간이 남아있음에도 협의 없이 독단적으로 은퇴를 선언한 것.

게다가 이태임은 갑작스러운 은퇴 선언 후 연락까지 두절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태임 소속사 매니지먼트해냄 측은 “오전부터 이태임과 연락이 되지 않고 있다”라며 “가족 등 가까운 사람들도 연락이 닿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 같은 상황이 전해지자 팬들의 걱정은 커지고 있다. 팬들은 SNS를 통해 “힘내세요”, “무슨 일 있으신 건 아니길 바랄게요”, “앞으로 꽃길만 걷자”라며 등 걱정을 전하고 있다.

아울러 이태임이 돌연 은퇴 선언 심경 고백 글을 게재한 배경과 이유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태임은 지난 2015년에는 MBC 예능프로그램 '띠동갑내기 과외하기'에 출연했다가 함께 출연했던 그룹 주얼리 출신 예원과 신경전 중 욕설을 하는 모습이 공개돼 구설에 올랐다.

이후 이태임은 자신을 둘러싼 악성댓글이나 루머에 힘들어하다가 활동을 잠정 중단했고 이후 드라마 '유일랍미'로 복귀해 활동 중이다.

소속사는 이태임과 연락해 사실관계를 확인한 뒤 공식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