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농업부문 온실가스감축 현장설명회
한국남동발전, 농업부문 온실가스감축 현장설명회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8.03.16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농민의 소득증대 위한 상생형 사업모델 확산
한국남동발전은 농업부문 온실가스 감축사업 추진을 위한 현장설명회를 개최했다.(사진=한국남동발전)
한국남동발전은 농업부문 온실가스 감축사업 추진을 위한 현장설명회를 개최했다.(사진=한국남동발전)

한국남동발전은 경남 진주시 경남서부청사에서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및 농민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부문 온실가스 감축사업 추진을 위한 현장설명회를 16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는 지난해 12월 농림축산식품부, 경상남도와 함께 맺은 농업분야 온실가스 감축사업 지원을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의 일환으로 온실가스 감축잠재량이 높은 지열히트펌프, 바이오가스플랜트 사업을 대상으로 우선 추진 예정이다.

이에 설명회를 통해 사업취지 발표, 지원농가 선정기준, 추진 일정 등을 소개했고, 이후 질의응답과 1:1 개별 상담을 통해 사업참여 등록 신청이 이루어졌다.

남동발전은 올 하반기에 농업부문 온실가스 감축사업 지원 확대를 위해 바이오가스플랜트, 목재펠릿, 다겹보온커튼 사업 등으로 적용대상 농가를 확대할 예정이며, 참여가이드북 발행 및 현장설명회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남동발전은 “앞으로도 온실가스 감축 확산을 위해 중소기업, 농민과 협업하는 국민참여형 온실가스 감축사업 확대, 바이오연료 개발 및 신재생에너지 투자 확대 등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