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코리아, 프리우스C 국내 출시… 가격 2490만원
토요타 코리아, 프리우스C 국내 출시… 가격 2490만원
  • 이정욱 기자
  • 승인 2018.03.14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타 코리아, 미디어 발표회 개최
도심연비 19.4㎞… 보조금 최대 360만원
14일 서울 강남구 SJ쿤스트할레에서 열린 미디어 발표회에서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이 프리우스C 신차를 한국어로 설명해주고 있다.(사진=이정욱 기자)
14일 서울 강남구 SJ쿤스트할레에서 열린 미디어 발표회에서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이 프리우스C 신차를 한국어로 설명해주고 있다.(사진=이정욱 기자)

토요타 코리아가 14일 컴팩트 하이브리드 '프리우스C'의 미디어 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나섰다.

프리우스C가 가장 주목받는 것은 뛰어난 도심연비. 1.5ℓ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장착, 19.4㎞/ℓ의 뛰어난 연비를 갖췄다. 날렵한 외관 디자인과 이동이 자유로운 컴팩트한 차체, 민첩한 주행성능 등도 관심을 끈다.

젊고 세련된 감성의 12가지 외장 컬러로 프리우스C만의 생동감 있는 분위기를 연출한 것은 물론 '에코 펀(ECO Fun)' 컨셉으로 개발한 인테리어가 조작의 편리함과 여유로운 주행환경을 제공한다.

넉넉한 적재공간도 눈을 끄는 대목. 하이브리드 배터리를 뒷좌석 하단에 위치시켜 공간을 확보하는 한편 뒷좌석을 6대4 또는 전체 폴딩이 가능토록 설계한 덕분이다.

또 동급최다인 총9개 SRS 에어백과 경사로 밀림 방지장치 등의 고가의 안전 사양이 기본으로 장착됐다.

하이브리드 차량을 구매하면 최대 310만원의 세금 감면을 받을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이산화탄소 배출량 84g/㎞를 실현, 정부 보조금 50만원이 더해져 최대 360만원의 구매혜택을 누릴 수 있다.

구매 후에는 도심 혼잡 통행료 감면과 공영 주차장 이용료 최대 80% 할인 혜택이 더해진다. 여기에 하이브리드 메인 배터리 10년 또는 20만㎞ 무상 보증 등의 혜택도 추가된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토요타 코리아 사장은 "지난 2011년 첫 출시한 프리우스C는 지난해까지 전세계적으로 150만대 이상의 누적 판매기록을 가진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대표선수다"며 "즐겁고 쉬운 운전이라는 캐치프레이즈에 걸맞는 매력으로 국내에서도 사랑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이정욱 기자 lupin7@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