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패럴림픽 입장권 32만장 판매… 역대 최고 기록
평창패럴림픽 입장권 32만장 판매… 역대 최고 기록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3.13 2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강원 강릉하키센터에서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아이스하키 한국팀과 미국팀 경기가 열린 가운데 올림픽파크에 많은 관중이 찾아 붐비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3일 강원 강릉하키센터에서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 아이스하키 한국팀과 미국팀 경기가 열린 가운데 올림픽파크에 많은 관중이 찾아 붐비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장애인올림픽) 입장권 판매량이 역대 최대 기록을 쓰고 있다.

평창 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13일 평창 동계패럴림픽 일정이 중반에 접어든 가운데 전날까지 팔린 입장권이 32만장을 돌파해 판매 목표치 대비 10만장이 더 팔려 146%를 초과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판매량은 지난 2010년 밴쿠버 대회의 21만장과 2014년 소치 대회의 20만장보다 10만장 이상 많은 수치로 역대 최대 판매량을 갱신하고 있으며 특히, 이는 소치 대회의 전체 발행량인 31만6000장도 넘어선 기록이다.

조직위는 한 달 전 열린 평창 동계올림픽의 감동과 열기가 패럴림픽으로 고스란히 이어진 데다 장애인 선수들의 투혼에 대한 국민적 관심도가 높게 반영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이희범 위원장은 "평창 동계패럴림픽에 보내주신 국민의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린다"면서 "마지막까지 완벽한 경기 운영과 관중 서비스에 만전을 기해 역사에 남는 대회로 기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