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JK "주노플로 노력파...몇 달 동안 1~2 시간만 자면서 작업"
타이거JK "주노플로 노력파...몇 달 동안 1~2 시간만 자면서 작업"
  • 이재원 기자
  • 승인 2018.03.13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주노플로의 새 앨범 '온리 휴먼(Only Huma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한 주노플로·타이거JK)
(사진=주노플로의 새 앨범 '온리 휴먼(Only Human)'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한 주노플로·타이거JK)

 

래퍼 타이거JK가 “주노플로는 굉장한 노력파”라고 칭찬했다.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홍대 무브홀에서 주노플로의 새 앨범 '온리 휴먼(Only Huma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필굿뮤직 수장이기도 한 타이거 JK는 "쇼케이스가 처음이라 감동스럽다. 주노플로는 굉장한 노력파다. 결과보다 과정을 중요시하는 친구라서 음악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궁금해하더라. 사진 촬영과 편집까지 주노플로가 직접 했다"고 밝혔다.

이어 타이거 JK는 "주노플로가 몇 달 동안 한두 시간만 자면서 음악을 만들었다. 제가 끝까지 주노플로의 이야기를 들어줬다"고 전했다.

주노플로의 자전적 가사가 담긴 노래들로 구성된 '온리 휴먼'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