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4-23 14:44 (월)
한국청소년재단, 대학 내 음주 문화 개선 캠페인 실시
한국청소년재단, 대학 내 음주 문화 개선 캠페인 실시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8.03.1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름을 인정하고 포용하는 인정팔찌 착용 모습.(사진=한국청소년재단 제공)
다름을 인정하고 포용하는 인정팔찌 착용 모습.(사진=한국청소년재단 제공)

대학 OT와 MT 시즌을 맞아 대학 내 문화 개선 캠페인의 하나로 ‘인정팔찌’ 캠페인이 실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1일 한국청소년재단에 다르면 재단이 주관하고 있는 ‘인정팔찌’는 애드캠퍼스 페이스북 페이지 ‘대학의 모든 것’을 통해 학교 또는 학생회 단위로 신청하면 받아 볼 수 있다.

제작비용은 한국청소년재단이 후원하며 개인 신청도 할 수 있다.

현재 명지대, 명지전문대, 백석대 청소년지도학과 학생회 등 10여개 학교에서 신청했다.

한국청소년재단 황인국 이사장은 “대학에서 시작된 잘못된 문화들로 인해 많은 사회적 문제가 생기고 있다”며 “특히 신입생 환영회 시즌에 강압적이고 서열화 된 선후배, 동기간의 관계가 잘못된 음주문화로 나타나 많은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런 캠페인을 통해 자유로운 의사 표현, 다름을 인정하고 포용하는 자세, 상대방을 배려하는 문화가 하루빨리 정착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