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3.1절 기념 역전경주대회 2연패 종합우승
서산시 3.1절 기념 역전경주대회 2연패 종합우승
  • 이영채 기자
  • 승인 2018.02.24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산여중 김초희 최우수 선수 뽑혀… 선수 7명 소구간 우승
3.1절기념 역전경주대회에서 서산시 선수들이 역주하고 있는 모습(사진=서산시)
3.1절기념 역전경주대회에서 서산시 선수들이 역주하고 있는 모습. (사진=서산시)

충남 서산시가 3.1절 기념 제46회 시·군 대상 역전경주대회에서 2연패를 달성했다.

24일 시에 따르면 충청남도체육회 주최로 지난 22일부터 23일까지 서산시와 예산군, 홍성군 일원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시 선수단은 4시간 24분 30초로 결승점을 통과하며 종합 1위를 차지했다.

유력한 우승 후보로 2위에 오른 천안시는 4시간 29분 58초(5분 28초 차), 3위를 차지한 태안군은 4시간 36분 29초(11분 59초 차)에 그쳤다.

이로써 서산시는 지난해 제45회 대회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종합우승이라는 쾌거를 이뤄냈다.

시 선수단은 대회 1일차인 22일 김수용·류수영·한정연·김초희 선수가 구간 1위를 차지하며 일찌감치 종합우승을 예약했다.

특히 대회 최우수 선수에 선정된 김초희(서산여중 2년)선수는 2일차에도 구간 1위를 끊으며 종합우승 달성에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서산여중 박성진 교사는 우수 지도자로 선정됐다.

육상 기대주를 뽑는 국내 최고의 대회로 평가받는 이번 대회에는 도내 15개 시·군 300여명의 선수가 참가해 지역의 명예를 걸고 열띤 각축을 벌였다.

지난해 천안시의 9연패를 저지하며 사상 첫 종합우승을 차지한 서산시는 대회 2연패를 목표로 강도 높은 훈련을 벌여왔다.

박종욱 시 육상연맹 회장 등 22명의 선수와 3명의 지도자로 꾸려진 선수단은 겨울방학을 반납한 채 전남 광양 등에서 전지훈련을 벌이며 실전감각을 쌓았다.

체육인재 육성과 학교체육 활성화를 위한 서산시의 행정적·재정적 지원도 종합우승 달성에 크게 일조한 것으로 풀이된다.

시는 올해 14개 학교에 2억 700만원의 육성 사업비를 지원하고 체육지도자 13명을 배치하는 등 체육인재들의 안정적인 훈련여건 조성에 힘을 쏟아왔다.

이완섭 시장은 “해 뜨는 서산의 위상과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준 선수들이 너무 자랑스럽고 고맙다.”며 “앞으로도 체육 꿈나무들이 기량을 맘껏 펼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3.1절기념 역전경주대회에서 서산시가 종합우승을 기념해 단체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서산시)
3.1절기념 역전경주대회에서 서산시가 종합우승을 기념해 단체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서산시)

[신아일보] 이영채 기자 esc1330@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