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2018평창] 여자컬링, 미국 잡으며 4강 확정… 새 역사 썼다
[2018평창] 여자컬링, 미국 잡으며 4강 확정… 새 역사 썼다
  • 장유리 기자
  • 승인 2018.02.20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오후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대한민국과 미국의 경기. 한국 대표팀이 득점을 성공시키고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0일 오후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대한민국과 미국의 경기. 한국 대표팀이 득점을 성공시키고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강팀을 연일 격파하던 여자컬링 대표팀이 미국도 무너뜨리고 5연승을 질주를 이어갔다.

이로써 대표팀은 평창 동계올림픽 예선에서 단독 1위에 올라선 것은 물론 한국 컬링 사상 최초 올림픽 4강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여자컬링 대표팀은 20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평창 동계올림픽 예선 8차전에서 세계랭킹 7위 미국(스킵 니나 로스)을 9-6으로 제압했다.

이날 대표팀은 김초희(리드), 김선영(세컨드), 김경애(서드), 김은정 순으로 각각 2개의 스톤을 던졌다. 특히 이날엔 기존 리드인 김영미 대신 후보 김초희가 출전했다.

당초 이날 경기의 초반 분위기는 좋지 않았다. 한국은 4엔드까지 2-3으로 밀렸으나 5엔드 4점 스틸(선공 팀이 득점)로 짜릿한 대역전극을 만들어냈다.

이후 미국은 8엔드까지 7-6으로 쫓아 왔으나 한국이 9엔드 2점을 추가하면서 추격의지를 꺾었다. 이에 한국은 10엔드 미국 득점 기회 마저 차단하며 승리를 거머졌다.

이날 경기로 한국은 예선전적 6승 1패로 단독 1위를 유지했고, 남은 경기 결과와 관계없이 4강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하면서 메달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높였다.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에 데뷔한 한국 컬링이 사상 최초로 준결승 무대를 밟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