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2-24 22:54 (토)
제주 게스트하우스 관광객 살인용의자 천안서 숨진 채 발견
제주 게스트하우스 관광객 살인용의자 천안서 숨진 채 발견
  • 이홍석 기자
  • 승인 2018.02.14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주동부경찰서 제공)
(사진=제주동부경찰서 제공)

제주 게스트하우스 관광객 살인사건 용의자 한정민(32)이 충남 천안시 한 모텔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제주지방경찰청은 14일 오후 3시1분께 천안시 동남구 신부동의 한 모텔에서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용의자로 추정되는 한씨가 목을 맨 것을 모텔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앞서 울산에 사는 A(26·여)씨는 지난 7일 오전 8시30분께 혼자 제주에 관광을 왔고, 한씨가 운영하던 게스트하우스에서 머물다 이튿날인 8일부터 가족과 연락이 안됐다.

이에 가족들은 10일 오전 경찰에 실종신고를 했고, 경찰 광역수사대와 기동대는 숙소 주변을 수색·수사하던 중 숙소 인근에서 A씨를 발견했다.

한씨는 10일 오후 제주를 빠져나간 후 행방이 묘연, 경찰이 13일부터 공개수사로 전환해 수사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