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2-18 11:13 (일)
소녀시대 서현, 北예술단 공연 '깜짝 등장'… 관객들 기립박수
소녀시대 서현, 北예술단 공연 '깜짝 등장'… 관객들 기립박수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8.02.1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 공연에서 가수 서현이 함께 '우리의 소원'이라는 제목의 노래를 부르고 난 뒤 서로 안아주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1일 오후 서울 국립중앙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 공연에서 가수 서현이 함께 '우리의 소원'이라는 제목의 노래를 부르고 난 뒤 서로 안아주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서현(27·본명 서주현)이 삼지연관현악단 공연에 깜짝 등장해 주목을 받고 있다.

서현은 지난 11일 오후 서울 중구 충무로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삼지연관현악단의 공연에 깜짝 출연했다.

이날 서현은 흰 원피스를 입고 북한 단원들과 ‘우리의 소원’, ‘다시 만납시다’로 멋진 화음음 만들며 피날레를 장식했다.

서현의 맑은 음색은 북한 단원들에 잘 녹아들었고, 공연이 끝나자 기립 박수가 나왔다. 일부 관객들은 눈시울을 적시기도 했다.

한편, 예정된 방남 공연 일정을 모두 마친 북한 예술단은 12일 육로를 거쳐 북한으로 돌아간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