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전국토관리청 제37대 김선태 청장 취임
대전국토관리청 제37대 김선태 청장 취임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8.02.03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지역 발전과 국민의 안전에 최선”
김선태 청장 취임식(사진=대전국토청 제공)
김선태 청장 취임식(사진=대전국토청 제공)

대전국토관리청 제37대 청장에 김선태(54) 국토교통부 도로국장이 지난 2일 취임했다.

김선태 청장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지로 떠오른 충청권 발전을 위한 고품격 사회기반시설 구축에 적극 나서겠다”며 “국민생활과 밀접한 도로, 하천 업무를 차질없이 추진하고, 건설 안전과 혁신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정책의 성공을 위해서는 상대편의 입장에 서서 고민하고, 상대방과 같이 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열린 자세로 다양한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업무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대전 출신으로 서울 영동고, 연세대 경영학과, 서울대 대학원(행정학석사), 미시간주립대 대학원(도시 및 지역계획 석사)을 졸업한 김 청장은 제33회 행정고시를 통해 공직에 입문했다.

이어 국토해양부 해양환경정책과장, 철도정책과장, 새만금개발청 투자전략국장, 국토교통부 국토정보정책관, 도로국장 등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