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은, 엄마껌딱지 딸 “너만 있다면 이게 행복이지, 사랑해 딸” 눈길
정가은, 엄마껌딱지 딸 “너만 있다면 이게 행복이지, 사랑해 딸” 눈길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01.2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정가은 SNS)
(사진=정가은 SNS)

정가은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는 가운데 딸과 찍은 사진이 회자되고 있다.

정가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금 이순간 너무 행복합니다. 하루종일 엄마껌딱지로 어깨고 팔이고 허리고 안 아픈 곳이 없지만, 이렇게 딱 달라붙어있는 니가 너무 사랑스럽다. 나 아파요 라고 얼굴에 써붙여 놓은 표정으로 저렇게 앵겨붙어있는 너”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정가은은 “#지금이순간 #내몸이부서져도너만행복하다면 #너만있다면 #이게행복이지#엄마껌딱지 #어리광대잔치 #사랑해딸”이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정가은에게 꼭 붙어있는 귀여운 딸의 모습이 담겨있어 보는 이들의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정가은은 결혼 2년만에 이혼했고 슬하의 딸은 정가은이 양육한다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