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올해 충남지역 각급학교 교육환경 대폭 개선 전망
올해 충남지역 각급학교 교육환경 대폭 개선 전망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8.01.03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교육청, 교육환경 개선 예산 1306억원 투입

올해 충남도 내 각급학교의 교육환경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3일 충남교육청에 따르면 충남도의회 장기승 교육위원장의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이 반영된 결과, 2018년도 교육환경 개선사업에 1306억원이 투입된다.

올해 투입될 예산은 지난해 본예산 대비 약 1.6배(513억)가 증액된 수치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우선 지붕방수, 창호교체, 외벽보수 등의 노후시설 대수선비로 424억3000만원이 투입된다.

이어 교사개축 사업비 101억700만원과 쾌적하고 위생적인 화장실 조성을 위한 수선비로 85억3500만원이 확보됐다.

이밖에 외부환경개선(옹벽, 담장 등) 56억7700만원, 전기시설개선(조명, 전기시설 등) 58억3200만원, 강당 ‧ 체육관 증개축 19억5700만원 등이 포함됐다.

특히, 이번 예산에는 장애인 편의시설 설치를 위한 15억8100만원이 포함돼 소외계층 학생들에게 동등한 교육의 기회를 부여하는 한편, 최근 지진과 같은 자연재해와 각종 사건사고 발생에 대비하기 위한 내진보강 사업 147억8400만원과 방화셔터, 피난미끄럼틀과 같은 안전시설 설치비 27억5400만원이 포함됐다.

장기승 위원장은 “올해 투입될 예산으로 충남에 대폭적인 교육환경개선이 추진될 것으로 예상되어, 학생들에게 보다 수준 높은 교육이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노후 된 시설은 학생들의 학습 환경을 저해하는 요인으로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안전이 대두되고 있는 만큼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내진설계, 비상피난시설 설치 등이 시급하다고 판단된다”며 “앞으로도 교육위원회 차원에서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충남도/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