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자유한국당 중앙직능위원회 출범
자유한국당 중앙직능위원회 출범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7.12.05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대식 열고 공식 업무 돌입… 주요 당직자 등 1천여명 참석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5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중앙직능위원회 발대식에서 중앙직능위원회 기를 흔들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5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중앙직능위원회 발대식에서 중앙직능위원회 기를 흔들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중앙직능위원회가 5일 국회에서 발대식을 열고 공식 출범했다. 

이날 행사에는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정우택 원내대표, 홍문표 사무총장 등 주요당직자는 물론, 전국에서 1000여명 이상의 위원들이 참여해 보수당 재건에 대한 뜨거운 열기를 확인했다.

중앙직능위원회는 당의 가장 대표되는 위원회로써 공익·법무, 행정자치, 재정금융, 평화통일, 외교통상, 국방안보, 산업자원, 농림축산, 건설, 교통, 사회복지, 문화관광 등 26개 분과위원회와 시·도당 연합회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에 구성된 제2기 중앙직능위원회는 총 1061명으로, 의장에 김재경(4선, 진주시을) 의원, 수석부의장에 권성동(3선, 국회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 의원, 본부장에 윤재옥(1본부장, 재선), 정용기(2본부장, 재선), 장제원(3본부장, 재선) 의원이 각각 임명됐다.

김재경 의장은 이날 발대식을 통해 공식 상견례 및 임명장을 수여하고, 향후 분과별로 직능단체와의 지속적 연계를 통해 생활밀착형 정책을 발굴하고 입법할 예정이다.

또한 내년 1월 중으로 신년인사회를 개최한 이후 각 지역을 순회하는 시·도별 순회 간담회를 개최해 현장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일 예정이다.

개회사에서 김재경 의장은 "보수 재건과 재집권이라는 여정은 순탄치 않을 것이나, 아무리 추워도 세월은 흐르고 봄은 올 것"이라며 "당을 혁신하고 동시에 결속시키는 역할을 할 수 있는 기간 조직은 중앙직능위원회 뿐으로, 앞으로 여러분이 우리당 재건의 불씨가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