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2-16 21:38 (토)
'교통사고' 태연 "기사님께 사과했다… 걱정 끼쳐 미안"
'교통사고' 태연 "기사님께 사과했다… 걱정 끼쳐 미안"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7.11.29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태연(사진=태연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태연(사진=태연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소녀시대 태연이 교통사고와 관련한 입장을 밝혔다.

태연은 29일 인스타그램 댓글을 통해 "걱정시켜 미안해요. 기사님께는 사과를 드렸고 나머지 몇몇 분들은 저의 컨택을 원하지 않으셨습니다. 오해 생겨서 말씀드려요. 좀 더 조심히 운전할게요. 걱정 끼쳐드려 미안해요"라고 적었다.

태연은 지난 28일 오후 7시40분께 서울 논현동 인근에서 자신의 승용차로 앞서 가고있던 택시를 들이받아 그앞의 아우디 차량까지 이중 추돌 사고를 냈다.

이후 온라인 상에는 교통사고 후 구급대원이 가해자를 먼저 태워 병원에 가려고 했다는 네티즌의 주장이 제기되면서 태연을 둘러싼 '연예인 특혜' 논란이 일었다.

소속사 SM측은 “태연의 운전 부주의로 교통사고가 발생했다”며 “상대 차량 운전자와 승객분들게 죄송한 마음이며 사고 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태연은 다친 곳은 없으며 사고 후 귀가해 안정을 취하고 있는 상태다.

[신아일보] 고아라 기자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