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한문화외교사절단 단장, 파나마 대사로부터 감사장 받아
한문화외교사절단 단장, 파나마 대사로부터 감사장 받아
  • 김용만 기자
  • 승인 2017.11.29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문화진흥협회)
(사진=한문화진흥협회)

루벤 엘로이 아로세메나 발데스 주한 파나마 대사가 28일 밀레니엄힐튼 아트리움에서 개최된 114주년 파나마 국경일 행사에서 정사무엘 한문화외교사절단 단장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이번 파나마 국경일 행사에는 외교부 윤순구 차관을 비롯, 30여개국의 각국 대사들과 정재계 인사들이 참석해 양국의 발전을 기원했다.

정 단장은 파나마 부통령, 장관 등 경제, 외교사절단이 한국을 방한할 때마다 양국의 문화외교와 교류를 위해 앞장서 왔으며, 114주년 파나마 국경일 행사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주한 파나마 대사는 감사장을 수여하며 “한국과 파나마의 외교관계 발전과 우호적 관계를 위해 수고한 정사무엘 단장에게 진심으로 고맙다"며 "향후 양국 간의 문화, 외교 등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위한 정 단장의 역할을 기대한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또한 "내년에는 파나마 대통령께서 한국을 방문할 예정으로 양국 우호증진을 위해 한문화외교사절단이 힘써 주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신아일보] 김용만 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