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2-16 21:38 (토)
부산 편의점서 50대 남성 휘발유 뿌리고 불 질러
부산 편의점서 50대 남성 휘발유 뿌리고 불 질러
  • 김삼태 기자
  • 승인 2017.11.21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해 편의점 모습. (사진=부산경찰청)
피해 편의점 모습. (사진=부산경찰청)

부산의 한 편의점에서 50대 남성이 자신의 몸에 휘발유를 뿌리며 난동을 부리다 불이 났다.

21일 부산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12분께 부산 남구 대연동에 있는 한 편의점에 A(54) 씨가 들어와 자신의 몸과 가게 등에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질렀다.

불은 10여분만에 진화됐지만 방화를 한 A씨는 전신에 3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다.

당시 편의점 주인은 불이 나기 전 편의점 밖으로 벗어나 화를 면했다.

A 씨는 돈 문제 때문에 생수통에 휘발유를 담아 편의점에 찾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