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1-24 18:22 (금)
충남도, ‘구제역·AI 막자’ 실전 같은 훈련 실시
충남도, ‘구제역·AI 막자’ 실전 같은 훈련 실시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7.11.10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군 현장 가상 방역 훈련 실시… 축산농가 등 270여명 참가
충남도가 9일 시·군 등과 합동으로 구제역·AI 현장 가상 방역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9일 시·군 등과 합동으로 구제역·AI 현장 가상 방역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가축 전염병 위험시기를 맞아 시·군 등과 합동으로 구제역·AI 예방 및 초동 대응 능력 제고를 위한 현장 가상 방역 훈련을 실시했다.

10일 도에 따르면 먼저 9일에는 아산시농업기술센터에서 도내 축산농가와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농협 관계자 등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병원성 AI 발생 대비 훈련을 가졌다.

이날 훈련에서는 △의심축 신고 접수에 따른 초동 대응 및 방역 준비 △방역대책본부 가동 및 기동방역기구 운영 △고병원성 AI 확진에 따른 통제초소 및 거점소독장소 설치 △전국 일시 이동제한(Standstill) 조치 △살처분 및 사체 처리, 소독 시연 등을 실제 상황이 발생했을 때와 같이 진행했다.

이어 10일에는 논산시청에서 축산농가, 기관·단체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초동 대응 능력 향상을 위한 현장 가상 방역 훈련과 농가 방역 교육을 개최했다.

오형수 도 축산과장은 “이번 훈련은 각 주체 간 방역 의식을 강화하고, 대응 역량을 높이는 계기가 됐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년 5월까지 운영하는 ‘구제역·AI 특별방역 기간’ 동안 악성 가축 전염병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도는 앞선 지난달 19일 도 동물위생시험소와 시·군을 대상으로, ‘악성 가축 전염병 긴급 행동 지침’에 따른 대응체계 숙지 여부를 평가하는 도상훈련을 실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