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영화 ‘택시운전사’ AWFF 3관왕 차지
영화 ‘택시운전사’ AWFF 3관왕 차지
  • 임태균 기자
  • 승인 2017.11.06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우수작품상(Best Picture) 수상 영예
(사진=쇼박스)
               (사진=쇼박스)

영화 ‘택시운전사’가 ‘아시안 월드 필름 페스티벌(Asian World Film Festival, AWFF)’에서 3관왕을 차지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AWFF는 미국 LA에서 열리는 아시아 영화제로 아카데미와 골든 글러브 시상식 전 아시아 영화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시작된 영화제이다. 경쟁 부문에 진출한 ‘택시운전사’는 13편의 아카데미 출품작을 비롯해 총 16편과 각축을 벌여 최우수작품상(Best Picture)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어 ‘다이나믹하고 강렬한 연기’라고 언급하며 걸출한 연기를 보여준 송강호 배우에게 ‘Special Mention’상과 인간의 존엄성을 최고의 가치로 여기는 ‘인도주의상’이 수상돼 ‘택시운전사’가 3관왕을 차지하며 가장 많은 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에 참석한 ‘택시운전사’ 제작사 박은경 대표는 “택시운전사는 많은 사람들이 뜻을 함께 해 만든 영화다. 참여한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며 소감을 전했으며, “평생 잊지 못할 밤이 될 것 같다”며 최다수상작에 오른 기쁨을 표했다.

한편, ‘택시운전사’는 국가 당 한 작품만 출품할 수 있는 아카데미 시상식의 한국 대표작으로 선정되어 눈길을 모은바 있다.

AWFF에서 3관왕을 차지한 ‘택시운전사’는 지난 7월 북미 지역에서 열린 제21회 판타지아 영화제에서 한국 영화 최초로 공식 폐막작선정 및 경쟁부문 초청, 송강호가 남우주연상을 수상해 화제를 모은바 있으며, 벨기에, 스페인 등을 이어 브라질, 아르헨티나, 에스토니아, 이탈리아에서 열리는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도 연이어 초청되어 ‘택시운전사’의 열기를 이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