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한중 6자 수석 "北 비핵화 방안 마련 공동 노력"
한중 6자 수석 "北 비핵화 방안 마련 공동 노력"
  • 이서준 기자
  • 승인 2017.11.01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과 중국의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왼쪽)과 쿵쉬안유(孔鉉佑) 중국 외교부 부장조리 겸 한반도사무특별대표가 31일 베이징에서 협의를 하기 앞서 악수하고 있다.(사진=외교부 제공)
한국과 중국의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왼쪽)과 쿵쉬안유(孔鉉佑) 중국 외교부 부장조리 겸 한반도사무특별대표가 31일 베이징에서 협의를 하기 앞서 악수하고 있다.(사진=외교부 제공)

한국과 중국 6자회담 수석대표가 북한 문제의 해결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지난달 31일 쿵쉬안유(孔鉉佑) 중국 외교부 부장조리 겸 한반도사무특별대표와의 협의에 이어 만찬을 갖고 이같이 뜻을 같이했다.

양 측은 북핵 문제와 관련해 심도 있는 논의를 한 뒤,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재확인하고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아울러 한중 양측은 유엔 안보리 결의의 충실한 이행 등 모든 외교적 수단을 활용해 북한을 조속히 대화의 길로 이끌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긴밀한 협의를 지속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또한, 양 측은 평창 올림픽을 '평화의 올림픽'으로 만들기 위해 함께 노력하는 데도 의견을 모았다.

특히 중국 측은 우리의 남북관계 개선 노력을 높이 평가하며, 이러한 노력이 실질적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부는 “양 측은 '한중 관계개선 관련 협의 결과'대로 북핵문제의 진전을 위한 전략적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이서준 기자 lsj@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