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외교부, '모스크바 비확산회의' 참석… 北과 접촉하나
외교부, '모스크바 비확산회의' 참석… 北과 접촉하나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7.10.19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 당국자 "남북접촉 계획 없어"
북한 외무성 최선희 북아메리카 국장. (사진=연합뉴스)
북한 외무성 최선희 북아메리카 국장. (사진=연합뉴스)

 북한이 참석하는 러시아 주최 국제회의에 외교부 북핵담당 국장이 파견된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이상화 북핵외교기획단장이 오는 20∼21일(현지시간) 모스크바에서 열리는 국제 비확산회의에 참석한다고 19일 밝혔다.

특히 모스크바 비확산회의에는 북한의 대미외교 실무 책임자인 최선희 외무성 북아메리카 국장이 참석한다. 최 국장은 이미 지난 17일 모스크바에 도착했다.

최 국장은 외무성 산하 미국연구소 소장 직함으로 동북아 안보 관련 세션과 한반도 긴장 완화를 위한 다자외교에 관한 세션에서 직접 토론자로 나선다.

따라서 우리 정부 당국자가 현장에 갈 경우 남북 외교 당국자 간의 접촉이 이뤄질지 주목된다.

노 대변인은 이 국장이 북한 최 국장을 만날 가능성에 대해 "현재로서는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러시아는 지난달 말 모스크바에서 최 국장과 올레그 부르미스트로프 러시아 외무부 특임대사와의 회담을 주선했다.

또 앞서는 미국의 윤 특별대표도 러시아로 초청해 한반도 위기 해결 방안을 논의하는 등 최근 한반도 문제에 적극적인 중재 역할을 자청하고 있다.

[신아일보] 박고은 기자 gooeun_p@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