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청소년이 만드는 ‘24초 영화제’ 부천서 개막
청소년이 만드는 ‘24초 영화제’ 부천서 개막
  • 오택보 기자
  • 승인 2017.10.17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부천시는 다음달 4일 복사골문화센터에서 '제5회 24초 영화제'를 개막한다고 17일 밝혔다.

부천시가 주최하고 고리울청소년문화의집과 24초 영화제 청소년기획단이 주관하는 24초 영화제는 ‘누구나 쉽고 간단하게 영화를 만들어 영화제에 참여할 수 있다’는 모토로 청소년이 A부터 Z까지 기획하는 청소년 영화제다.

올해는 ‘영화는 연애다; 영화에 찌릿하는 순간’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된다.

영화제는 찌릿했던 순간, 시간의 내용들로 꾸며지는 한편, 역대 참가자들과 함께하는 ‘홈커밍데이’가 함께 진행돼 더욱 풍성한 영화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시상과 경쟁 구도를 최소화하고 영화를 통한 소통의 장을 키우기 위해 응모된 모든 작품을 상영한다.

시는 14세 ~ 24세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만들어 영화를 통한 청소년들의 소통의 폭이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4초 영화제 청소년기획단 홍보팀 김재하(도당고 2년) 군은 “청소년들의 다양한 이야기들로 소통하는 만큼 많은 청소년들이 찾아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24초 영화제는 경기도교육청, 가톨릭대학교, 성공회대학교, 부천대학교, 부천여성청소년재단, 경기도부천교육지원청, 씨네21, 맥스무비, 키노빈스가 후원한다.

'24초 영화제' 포스터. (사진=부천시)
'24초 영화제' 포스터. (사진=부천시)

[신아일보] 부천/오택보 기자 tboh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